Search International Institute website.

First Different Western Views on Ancient Korean History

By Baek Lan Moon, Yonsei University/CKS Post Doc and Visiting Scholar Colloquium Series

Wednesday, April 15, 2009
12:00 PM - 1:30 PM
11377 Bunche Hall
Los Angeles, CA 90095

When Protestant missionaries came to Korea in 1880s, there were already publications introducing Korea in Western countries, so the missionaries could refer to them if they wanted. Among the works, there were several books which contained Korean history based on materials mainly from China and Japan, such as William E. Griffis’ Corea: The Hermit Nation (1882). The missionaries studied Korean history and published their own books in Korea with the Korean materials. They showed a deep interest in ancient Korean history as well to understand the root of the Korean mentality. As a result, the historiography of ancient Korea became divided into two directions. For instance, Griffis translated the meaning of ‘Chosŏn’, the dynasty’s name at the time, as Morning Calm’ while missionaries in Korea insisted on the wordsMorning Freshness’. In fact, even among the missionaries, their references were different and drew somewhat different apprehensions of the Korean history and Korea itself. H.B. Hulbert relied on the books of the late period of Chosŏn, but J.S. Gale clung to Tongguk T’onggam(東國通鑑) of the early period of Chosŏn and Samguk Sagi(三國史記) of the previous dynasty. Through the Westerners’ work, Korean history was interpreted newly, and these changes remained for generations after.

서구인 한국 고대사 연구의 처음 두 가지 방향

서구 개신교 선교사들이 1880년대에 한국에서 활동하기 시작했을 때, 서구 사회에는 한국을 소개하는 여러 책들이 발행되어 있어서 원하기만 하면 참고할 수 있었다. 그 중에 그리피스의 Corea: The Hermit Nation (1882)처럼 한국역사를 다룬 책들도 있었는데, 그 사서들은 중국과 일본의 자료에 주로 의존해서 작성되었다. 선교사들은 내한한 뒤에 국내 자료를 가지고 직접 한국사를 연구하여 발표했다. 그들은 한국 정신세계의 원류를 이해하기 위해 고대사에도 깊은 관심을 보였다. 그 결과 한국사의 서술이 두 방향에서 이루어졌다. 한 예로 ’조선’이란 국호에 대해 그리피스는 ’Morning Calm’이란 해석을 선호했고, 재한 선교사들은 ’Morning Freshness’를 고집했다. 그런데 사실은 재한 선교사들끼리도 서로 다른 한국 사서들을 참고하여 한국사 인식과 한국 인식을 조금씩 달리하고 있었다. 헐버트는 조선후기의 사서들에 의존했고, 게일은 조선전기의 『東國通鑑』과 고려시대의 『三國史記』를 이용했다. 이러한 서구인들의 저술을 통해 한국사가 새롭게 해석되었고, 그 해석은 후대인의 한국사 인식에 영향을 끼쳤다.

Baek Lan Moon, Doctoral student of Korean history at Yonsei University, Seoul, Korea
문백란: 연세대학교 사학과 박사과정 한국사 전공

Lecture will be in Korean.

Open to the public. Bring your own lunch.


Cost : Free

Sejung Kim
310-825-3284
koreanstudies@international.ucla.edu

Sponsor(s): Center for Korean Studies

Search
Search International Institute website.